logo

베토슬립코치는 소아청소년과 선생님의 감수 하에 사용하기 쉬운 IoT 기기를 통해 신뢰도 높은 육아 정보를 모으고, 그 정보를 정교한 알고리즘으로 분석하여, 아기들 각각에 맞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베토슬립코치를 통해,잘 자고, 잘 먹고, 잘 노는 아기와 더불어 가족 모두가 행복해 지기를 기원합니다.

Contact Us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광교로 107 본관동 601호 (이의동,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Email: info@betokorea.com

A/S 신청 : 080-214-0814


기타 육아정보

터미타임(Tummy time)의 장점


터미타임이란? 

터미타임(Tummy time)이란 아기를 엎드려 놀게 해주는 시간을 말합니다.  

일과시간 중에 아기를 엎드려서 놀게 하는 터미 타임은

아기의 하루 일과시간, 특히 놀이시간 중에 중요한 활동이자 놀이입니다


2294e17582e724fba0ef40cee45a01e3_1512461052_0847.jpg
 

 

터미 타임의 시기

 

미국 의사협회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AAP)]에서는 

병원에서 집으로 돌아온 후부터 시작할 수 있다고 합니다

아기가 깨어있을 때 아기를 딱딱한 바닥에 엎드려 놓을 수 있습니다

1개월 시기에는 아기의 기저귀를 간 후나 잠자고 일어난 후가 적당합니다

수유 직후에는 권장하지 않습니다.

 

 

하루에 얼마나 해야 할까요?

 

처음에는 한 번에 오래 시도하지 마시고 일분 정도 짧게 시도해 주세요

그리고 아주 천천히 시간을 늘려나가세요. 

아기가 좋아하는 장난감을 앞에 놔 주셔도 좋습니다.

엄마 배위에서 터미타임을 시도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터미 타임의 방법  

 

처음 터미 타임을 시도 할 때는 엄마가 누워있는 상태에서 가슴 위에 엎어두는 것부터 시작 해 보세요. 

이 자세가 익숙해 졌다면 쿠션 위에 올려두어 버틸 수 있도록 유도해 보세요

 

 

쿠션에서의 자세가 익숙해졌으면, 기저귀를 갈거나 낮잠을 자고 난 후 

깨끗한 공간에 담요를 넓게 깔고 터미 타임을 시작 합니다

아기의 배가 담요 위에 오도록 자세를 취한 후 

삼분에서 오분 정도 아이가 쳐다보게끔 유도를 해주세요

시간이 지나고 아기가 제법 목을 든다 싶으면 

아기의 시야 반대편에서 아가를 불러 목을 든 상태에서 

목을 좌우로 움직일 수 있게 연습해 주면 됩니다

 

 

터미 타임의 장점  

 

장점1. 아기의 상체 근육발달

아기를 엎드려 놀게 해주면 목 근육이 빨리 발달되어 목을 좀 더 빨리 가눌 수 있기도 하고

뒤집고, 앉고, 기어 다니는 움직임과 그에 필요한 근육발달이 이루어집니다.  

 

장점2. 배앓이 방지

배를 따뜻하게 해 남은 가스가 빠져나가도록 돕습니다

 

장점3. 시각 발달

아기의 시야가 넓어져 시각 발달에도 좋습니다

누워서 천장만 보는 아이와 다르게 

터미 타임을 해주는 아기는 

고개를 들어 아기 자신의 눈높이에서 세상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장점4. 심폐기능 강화

 

장점5. 얼굴형과 두상이 예뻐짐 

 

 

 

주의 사항 

아기가 엎드려 있을 때에는 엄마나 아빠가 꼭 옆에 있어야 합니다

 

1992년 미국 소아과 학회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AAP) 

건강한 아기들은 SIDS (영아 돌연 사 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 

반드시 등쪽으로 재우라고 추천했습니다

그래서 미국소아과 학회에서는 이후 "Back to Sleep - Tummy to Play"라는 슬로건과 함께 

부모가 꼭 아기의 터미 타임을 지켜보면서 

성장과 발달을 촉진시키라고 추천하기도 했습니다.

 

l 아기를 혼자 두지 마세요

l 주위에 위험한 물건은 치워주세요

l 소파나 푹신한 곳은 피해주세요

l 아기가 무서워하거나 싫어할 수 있으니 아기의 상태를 잘 살펴봐 주세요

 

 

참고자료: 미국 parents magazine https://www.parents.com/baby/development/physical/tummy-time/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